20020902105835-0417JoaoGilbertoJoan Gilberto – Joao Gilberto – Polygram, 1973

 

 

보싸 노바에 담긴 진실의 정점

개인적으로 브라질의 음악에 깊게 관심을 가지고 있지만 그 중에서도 보싸 노바라는 장르를 가장 사랑한다. 적지 않은 음반들을 접하며 느낀 보싸 노바의 묘미는 감정의 가장 미묘한 그래서 자신조차도 알아차리기 힘든 아주 섬세한 감정을 건드려 주는 데 있다고 생각한다. 이런 명제에 가장 근접한 이는 다른 말을 붙일 필요없이 이 사람 주앙 질베르또가 아닐까한다. 한마디로 그는 브라질 내에서는 ‘Deus do Bossanova'(보싸 노바의 신이라는 뜻)라는 표현으로 숭앙받는 인물이자 보싸 노바의 전성기에 가장 핵심에 존재했던 인물이다. 조빔이 죽은 지금 그만큼 보싸 노바의 본질을 표현할 수 있는 아티스트는 단언하건대 없다고 해도 결코 거짓말이 아닐 것이다.

이 음반은 1973년도에 발매된 음반이다. 보싸 노바 매니아들 사이에서는 화이트 앨범이라는 우스갯소리로 불리는 이 음반은 커버부터가 보싸 노바의 특질을 보여준다고 할 수 있다. 새하얀 커버에 담담한 색채로 그의 얼굴이 그려 있는 것부터 섬세함을 제일의 미덕으로 여기는 보싸 노바의 특질을 보여준다.

첫 곡은 너무도 유명한 보싸 노바의 고전 “Augas de Marco”이다. 개인적으로 이 곡이 수록되어 있는 LP나 CD를 조건없이 콜렉팅하는 편인데 이 해석만큼 뛰어난 해석이 존재할지는 의문이 든다. 조빔의 오리지널보다도 더욱 아름다운 곡이다. 한편 6분이 넘는 중편적인 덩치의 “Undiu”에서는 주앙 질베르또의 매력을 유감없이 느낄 수 있다. 아름다운 기타 연주에 실려나오는 천연적인 우울함이 배어있는 스캣역시 너무도 매혹적이다. 주앙 질베르또가 사석에서 항상 가장 아끼는 후배라고 말하는 까에따누 벨로주의 최고 히트곡중 하나인 “Avarandado”는 음폭이 작고 음색이 섬세한 비올렁 하나만의 반주 위에서 노래하는데, 뭐라 표현하기 힘든 서정과 더불어 담대한 힘도 느껴진다. 역시 MPB씬의 일류 아티스트이지만 주앙에게 비하면 새까만 후배인 질베르뚜 질이 곡이자 굉장한 관능을 소유한 “Eu Vim Da Bahia”을 특유의 여유롭고 유유자적한 방식으로 해석하는 것을 보면, 어떤 곡이라도 조앙 질베르또를 거치면 보싸 노바 그 자체로 변화한다는 것을 알 수가 있다. 미묘하게 흔들리는 리듬감을 느낄 수 있는 명연 “Izaura” 역시 너무도 환상적이다. 소폭의 울림을 지닌 타악기와 천연의 서정을 지니고 있는 비올렁 소리, 그의 여유롭기 그지없는 벨벳 보이스까지 이 모든 것을 보여주고 있다.

필자가 이번에 다룬 브라질 음악의 리뷰에서 몇 번 언급했지만 브라질의 음악 특히 MPB와 보싸 노바의 특징은 영미권의 팝에 비해서 오히려 귀에 덜 붙는 멜로디, 극적인 면을 자제하는 편곡, 자연스러운 울림을 지닌 악기들의 앙상블에 있다고 생각한다. 그렇다면 주앙 질베르또가 왜 보싸 노바의 신이라는 엄청난 별명을 얻게 되었는지는 이 앨범에서 잘 나타난다고 할 수 있다. 근작인 [Voz e Violao]에서도 이 앨범과 비슷한 편성을 보였지만 다소의 둔중함이 배어 있었다면 이 음반은 그야말로 산뜻하고 가벼우며 나아가 그 안에 미묘한 흔들림이 배어 있기 때문이 아닐까 한다. 자신조차도 규정할 수 없는 감정의 가장 미묘한 부분에 닿을 수 있는 지구 상에 몇 안되는 음반. 이 음반은 언어의 한계를 통감하게 한다. 20020820 | 박주혁 [email protected]

10/10

수록곡
1. Aguas De Marco
2. Undiu
3. Na Baixa Do Sapateiro
4. Avarandado
5. Falsa Baiana
6. Eu Quero Um Samba
7. Eu Vim Da Bahia
8. Valsa (Como Sao Lindos Os Youguis)
9. E Preciso Perdoar
10. Izaura

관련 글
브라질 월드컵 우승을 빙자한 브라질 음악 스페셜(2): 삼바, 보싸 노바, MPB의 명인들 – vol.4/no.17 [20020901]
Martinho da Vila [Meu Samba Feliz] 리뷰 – vol.4/no.17 [20020901]
Antonio Carlos Jobim [Brasileiro] 리뷰 – vol.4/no.17 [20020901]
Edu Lobu & Tom Jobim [Edu & Tom] 리뷰 – vol.4/no.17 [20020901]
Edu Lobo [Cantiga de Longe] 리뷰 – vol.4/no.17 [20020901]
Sergio Mendes Trio [Brazil ’65] 리뷰 – vol.4/no.17 [20020901]
Flora Purim & Airto Moreira [The Magicians] 리뷰 – vol.4/no.17 [20020901]
Chico Buarque [Construcao] 리뷰 – vol.4/no.17 [20020901]
Ivan Lins [Modo Livre] 리뷰 – vol.4/no.17 [20020901]
Elis Regina [Elis 1972] 리뷰 – vol.4/no.17 [20020901]
Milton Nascimento [Minas] 리뷰 – vol.4/no.17 [20020901]
Tom Ze [Estudando O Samba] 리뷰 – vol.4/no.17 [20020901]

관련 사이트
주앙 질베르뚜 디스코그래피 및 관련 정보
http://www.joaogilberto.org/
주앙 질베르뚜에 관한 정보(영어)
http://www.slipcue.com/music/brazil/gilberto.htm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