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20702033510-ustmamo-ustUstmamo – Ust – Virgin Music Italy, 1996

 

 

이탈리아에서 개작된 모던/쿨/첨단 사운드의 파노라마

‘끼잉끼잉’거리는 시타(sitar) 소리에 이어 잔향(reverb) 효과음이 많은 희뿌연 몽환적 사운드, 그리고 발음이 아주 예쁜 여성 보컬이 나오는 첫 트랙 “Amore/Cuore(사랑/마음)”는 아름답다. 특히 후렴구에서 “Amore, Cuore, Padre, Madre(사랑, 마음, 아빠, 엄마)”라고 속삭이듯 부르는 대목에서는 ‘뿅 가는’ 사람이 많을 것이다. ‘누가 이탈리아어 발성이 우아하지 않다고 했던가’라는 항의도 나올만한 대목이다. 여자 보컬의 이름은 마라 레데기에리(Mara Redeghieri)인데, 그녀의 목소리는 니나 페르손(Nina Persson)이나 돌로레스 오리어던(Dolores O’Riordan) 뺨치는 요정과(科)에 속한다.

그렇지만 뺨은 칠 수 있어도 아류를 면하지는 못하는가. 아니다. 바로 그 다음 트랙이 나오는 순간부터 생각이 여지없이 바뀐다. 마라 레데기에리의 창법은 그야말로 자유자재, 다재다능이다. 훵키한 리듬이 등장하는 “Baby Dull”에서는 분노를 삭이듯 속삭이다가 후렴구에서 후려대는 ‘록 보컬의 창법(?)’을 유감 없이 보여주더니, 인더스트리얼 풍의 리듬이 와와 기타와 어우러지는 “Memobox”에서는 무뚝뚝한 외침에 이어 이펙트를 건 채 읊조리는 등 무표정하고 인공적인 표현에도 능하다. 뿐인가. 본격 유로댄스 리듬이 등장하는 “Onde sulle Onde(Wave upon Wave)”는 댄스 디바로서도 손색이 없음을 보여줌과 동시에 동일인의 소행(?)이라고 믿기 어렵게 만든다. 마지막 트랙 “Siamo I Ribelli della Montagna(우리는 산악의 반란자들)” 등에서는 다시금 요정으로 돌아가 ‘이씨리얼(ethereal)’한 면모를 회복한다.

이런 다채로움은 단지 마라의 창법의 다채로움에 그치지 않는다. 이미 앞 문단에서 이 앨범의 수록곡들의 장르와 스타일이 다채롭다는 사실은 언급해 버린 셈이다. 몇 가지 더 언급한다면 “Biguldun”에서는 미국 남부 출신의 얼터너티브 밴드가 만든 것 같은 리프가 나오더니 기타를 연주하는 시모네 플리피(Simone Flippi)가 보컬을 맡는다. 이른바 ‘록 엔 에스빠뇰(rock en espanol)’같은 스타일이다. 그러더니 “Indice di Borsa”의 전주에는 힙합 픙의 비트가 나온다. ‘양념으로 섞었겠거니…’라고 생각했지만, 어라, 랩핑까지 등장한다. 이건 베이스와 사운드 프로그래밍을 맡은 루까 알폰소 로씨(Luis Alfonso Rossi)의 솜씨라고 한다. 뒤에는 리듬의 스피드가 ‘업’되더니 정글/드럼&베이스로 변한다. 이 곡과는 정반대로 “Piano con l’Affetto”는 건반악기의 잔잔한 연주에 이어 현악 파트가 음악을 주도한다. “Siamo I Ribelli della Montagna”에서는 후반부에는 ‘깽깽이(바이올린)’ 소리와 남성 합창이 어우러지면서 민속음악의 전통마저 도입하고 있다.

요약하면 ‘다채로움이 지나치지 않느냐’는 생각까지 드는 음반이다. 이제 시간이 좀 흘렀으니 회고해 본다면, 1990년대를 경험한 이탈리아인들이 외부(주로 영미)의 첨단 트렌드에 어떻게 반응했는가를 보여주는 텍스트로 보인다. 즉, 이것저것 해보고 싶은 것이 많은 욕구를 하나의 앨범에 실현시켜 본 중요한 작품으로 남을 것 같다. 20020627 | 신현준 [email protected]

9/10

P.S. 우스뜨마모의 두 멤버 시모네 필리삐와 루까 로씨는 1998년 이후 스튜디오 U.R.S. Ust Recording을 설립하여 동료와 후진을 위한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둘은 최근 C.S.I.(Consorzio Suonatori Indipendenti)의 전 리더 조바니 린도 페레띠(Giovanni Lindo Ferreti)의 솔로 앨범 [Co-dex]에 참여했다. 한편 마라 레데기에리는 음악 활동과 더불어 본업이었던 영어를 가르치는 일을 계속하고 있다고 한다.

수록곡
1. Cuore/Amore
2. Baby Dull
3. Memobox
4. Canto del Vuoto
5. Indice di Borsa
6. Schermo Splendente
7. Biguldun
8. Onde sulle Inde
9. Piano con l’Affetto
10. Siamo I Ribelli della Montagna

관련 글
월드컵 스페셜 : 동아시아에서 눈물 지은 나라들 편(2) – 이탈리아 – vol.4/no.13 [20020701]
Lucio Battisti [Battisti] 리뷰 – vol.4/no.13 [20020701]
C.S.I.(Consorzio Suonatori Indipendenti) [Linea Gotica] 리뷰 – vol.4/no.13 [20020701]
Ustmano [Ust] 리뷰 – vol.4/no.13 [20020701]
Uzeda [Different Section Wires] 리뷰 – vol.4/no.13 [20020701]
La Crus [Dietro La Curva del Cuore] 리뷰 – vol.4/no.13 [20020701]
Massimo Volume [Club Prive] 리뷰 – vol.4/no.13 [20020701]
A Short Apnea [A Short Apnea] 리뷰 – vol.4/no.13 [20020701]
Yuppie Flu [Yuppie Flu at the Zoo] 리뷰 – vol.4/no.13 [20020701]
Giardini di Miro [Rise And Fall Of Academic Drifting] 리뷰 – vol.4/no.13 [20020701]

관련 사이트
Ustmamo 공식 사이트
http://www.urs.it/sito/ustmamo/ust_home.ht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