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 인터뷰는 1998년 추이 잰이 그의 네 번째 앨범 [無能的力量(The Power of the Powerless)]를 발표한 직후 중국을 방문했던 송여주(당시 alt.virus 멤버이자 [weiv]의 후원회원)에 의해 우연찮게 이루어진 것이다. 신현준과는 국제전화 통화를 통해 인터뷰에서 추이 잰에게 물어볼 내용을 서로 상담한 일 정도가 있었다. 이 내용은 지금은 폐간된 음악잡지 [Sub]의 1998년 7월호에 수록되기도 했다. 시간이 많이 흘렀지만 이 앨범을 발표한 뒤 추이 잰의 새로운 음반이 아직 나오지 않았고, [Sub]가 폐간되어 이 글을 구하기 쉽지 않을 것이라는 판단 하에 여기에 전재한다.

일시: 1998년 6월 15일 4시 30분 베이징 동북쪽 충칭 호텔 라운지
질문: 송여주
통역: Lee Song(MUSICHINA)
정리: 신현준

아직도 날카롭고 형형한 카리스마를 잃지 않은 중국 록의 ‘아버지’ 추이 잰(崔健)과의 인터뷰는 미리 예상치 못한 것이었다. 5월 말 베이징에 도착했을 때, 도심의 큰 레코드가게들은 그의 새 앨범 [無能的力量(The Power of the Powerless)] 발매를 알리는 큼지막한 포스터를 내걸고 있었다. 그리고 앨범 발매 후 채 한 달도 지나지 않은 현재 20만장의 판매고를 올렸고, 중국의 언론들은 그의 앨범이 침체되어 있는 중국의 음악 시장을 활성화시키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전하고 있었다.

우리에겐 중국의 조선족 동포 뮤지션이면서, 중국에서 록 음악을 처음으로 한 사람 정도로만 알려져 있는 그는 중국 록 음악계에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인물이다. 그의 유명한 노래 “一無所有”가 1989년 천안문 시위 때 불려졌다는 사실 때문만이 아니라, 현재 록 음악을 하고 있는 20대들 중에 그의 음악을 통해 록 음악의 세계에 들어선 이들이 적지 않기 때문이다. 추이 잰은 아직도 중국 정부와의 관계에서, 그의 이후 세대와의 관계에서 논쟁의 중심에 있는 인물이다. 무엇보다도 그는 록 음악을 통해 당대 중국인의 정서를 가장 잘 표현했던 (어쩌면 지금도 잘 표현하고 있는) 인물이다.

이 인터뷰를 통해 드럼앤베이스를 비롯한 ‘테크노’ 사운드를 도입한 그의 새로운 음반에 대한 견해는 물론 현재 중국의 음악문화에 대한 ‘노장 록 뮤지션’의 견해를 느낄 수 있을 것이다. 이 인터뷰의 전 과정은 지난 6월 6일 베이징의 유명한 재즈 바인 CD CAFE에서 열린 추이 잰의 공연을 인터넷 채널을 통해 실시간 중계한 바 있는 [weiv] vo http:// musichina.bol.com.cn)의 도움으로 이루어졌다.

 

20020228102458-0405cui-interview01-1사진설명:1990년대 후반의 추이잰

Q: 만나 뵙게 되어서 반갑습니다. 4집 앨범이 나온 것을 축하드립니다. 3집 [紅旗下的蛋(Balls under the Red Flag)] 이후 4년 만에 나온 것으로 알고 있는데, 꽤 오랜 공백이었군요. 그 동안 특별히 앨범을 내지 않은 이유라도 있었습니까?
A: 아뇨, 특별한 이유는 없어요. 나는 스스로의 즐거움을 위해 음악을 하는 사람이고, 이번 앨범에 많은 다른 종류의 음악이 함께 사용되길 바랬죠. 그 동안 앨범을 발매 안한 건 아주 개인적인 이유 때문이라고 봐야겠죠.

Q: 저는 한국에서, 그리고 여기에 와서도 중국 정부가 당신의 음악을 통제한다는 이야길 들었습니다. 그게 사실입니까?
A: 아뇨. 앨범을 만드는 데는 그리 큰 문제가 없습니다만 콘서트 허가를 받는 게 쉽지 않죠. 그다지 큰 문제는 아니에요. 베이징에서 큰 규모의 공연을 하기가 힘들 뿐이죠. 사실 콘서트 허가 여부는 어떤 타이틀을 내거느냐에 달려 있거든요. 좋은 의의를 가진 타이틀이 있을 때만 큰 규모의 공연은 가능해요. 가난해서 학교에 가지 못하는 어린이를 돕기 위한 공연처럼 좋은 의의를 가진 큰 공연을 베이징이 아닌 다른 지방에서 했었어요.
앨범을 만드는 데 있어서 유일한 문제는 앨범 발매 전에 모든 가사의 검열을 받아야 하는 거죠. 나는 그것에 찬성하지 않지만, 어쩔 수 없죠. 이번 앨범은 검열에서 그다지 큰 문제를 일으키지 않았어요. 몇 가지 속어만 바꾸어도 되었으니까요.

Q: 요즈음 들어 중국 정부가 당신에 대한 공연 통제를 느슨하게 한다는 말도 들었습니다.
A: 아니에요. 특별히 달라진 건 없죠. 어떤 종류의 프로모터냐에 따라 달린 거니까요. 모든 공연에 공통된 상황이에요. 나뿐만 아니라… 어느 정도 큰 공연 장에서 어떤 타이틀로 공연을 하느냐에 달린 거니까요. 그리고 그건 ‘통제’라고 보긴 힘들어요. 사실 모든 공연이 좋다고 볼 수 없으니까요. 여기는 서구와는 달리 완전 자유 시장이 아니니까요. 공연 허가제와 같은 많은 룰들이 있고, 때로는 그 룰이 명확하지 않게 적용되는 문제를 안고 있죠. 중국 음악시장이 아직 충분한 경험을 축적하지 못했고, 그건 관리들도 마찬가지에요. 모두들 어떻게 해야할지 잘 모르는 거죠. 그리고 신경질적인 소수들이 록 음악에 대해, 나에 대해 골치덩어리라고 생각하죠.

Q: 당신은 이전에 정규 음악 교육을 받았고, 베이징 심포니 오케스트라에서 트럼펫 연주자로 활동했다고 들었습니다. 그건데 당신은 지금 대표적인 중국 록 음악가이죠. 록 음악의 어떤 점이 당신을 매료시켰나요?
A: 사실 저는 모든 종류의 음악을 좋아해요 특히 재즈, 랩, 로큰롤을 좋아하죠. 아, 요즈음은 드럼앤베이스와 정글과 같은 일부 좋은 테크노 음악도 좋아하죠. 아직도 저는 배우는 학생의 단계에 있다고 스스로 생각해요. 10여년전 처음 록 음악을 들었죠. 내 록 음악 나이는 아주 어려요, 클래식 음악은 14살 때부터 한 거에 비하면. 나는 모든 다른 성격의 음악을 배우고, 그것을 연주하는데서 기쁨을 느낍니다. 그래서 록 음악에 매료된 특별한 이유를 말하긴 힘들어요. 서구의 음악가들과는 다르지요. 그들은 자신의 취향을 매우 명확하게 이야기할 수 있어요. 그들은 많은 음악들과 레코드 상점을 가지고 있고 모든 걸 살 수 있지요. 그러나 중국은 다릅니다. 대부분의 사람들이 정말 좋은 음악을 구하기가 힘들어요. 내 경우에는 서구 음악들을 구하기가 쉬운 편이었죠. 그래서 내가 록 음악을 연주하기 시작했을 때 그건 아주 개인적인 작업이었어요. 나는 소년 같았고, 단지 모든 걸 하길 바랬죠. 내 주위의 삶으로부터 느끼는 감정들을 표현하길 바랬지요. 그러나 내 주위의 음악으로부터는 자양분을 얻을 수 없었고, 난 점점 당시 상식 밖의 것을 생각하게 되었죠. 그게 록 음악이었던 셈이죠.

Q: 당신은 모든 종류의 음악을 좋아한다고 말했는데, 홍콩이나 타이완으로부터 유입되는 ‘듣기 편한’ 팝송도 좋아하시는 겁니까?
A: 일부 좋은 음악들은 들어요. 힘들게 만들어진, 호소력 있는 음악들은 존경합니다. 그러나 나는 그런 종류의 음악을 공부하고 내 음악의 자원으로 쓰길 원하지 않아요. 또한 문제는 어디서나 지나치게 많이 들린다는 거죠. 대부분의 음악인들이 그런 스타일을 카피하고 있는 건 정말 싫어요.

Q: 요즈음 젊은이들이 즐기는 댄스 음악에 대한 당신의 생각은 어때요?
A: 댄스 음악도 두 종류가 있어요. 춤추기 위한 것과 감상을 위한 것. 춤추기 위한 댄스 음악은 디스코장에선 물론 좋죠. 그러나 다른 종류의 댄스 음악, 즉 테크노 음악은 단순히 댄스 음악이라고 부를 수 없어요. 테크노 음악은 매우 대안적이고 메인스트림이 아니며 창조적이죠. 새로운 에너지, 사운드, 감정, 모든 새로운 것들을 얻을 수 있어요. 정말 멋진 음악이죠. 처음에 테크노 음악은 단순한 기계음에 불과한 것으로 들리지만, 테크노 음악을 이해하기 시작하면 놀라운 감정에 빠져들어요. 어둡고 차갑지만, 인간의 슬픈 감정에 저항할 수 있죠. 테크노 음악을 연주하면서, 우리는 스스로 통제자이고 위대한 사람이란 느낌을 받게 되죠. 당신은 그 속에서 새로운 당신 자신을 느낄 수 있어요. 정말 멋진 거죠.

Q: 결국 당신에게 록 음악만이 특별한 음악이 아니라는 의미이시지요?
A: 예, 그래요. 록 음악은 특별한 음악이 아니라, 그냥 대중음악이죠. 모든이들을 위한 거죠.

Q: 당신의 새 앨범에는 테크노 사운드가 많이 사용되었죠?
A: 예. 맞아요. 난 이번 앨범을 홈 레코딩 스튜디오에서 만들었어요. 나의 집에 있는 조그만 스튜디오에서 두 개의 샘플러와 두 개의 믹서, 한 개의 레코더를 장치하고 데모 데입을 만들었어요. 거의 삼년이 걸렸어요. 난 샘플을 인터넷 메일을 통해서 구하고 사운드를 만들었죠. 물론 믹싱은 더 큰 좋은 스튜디오에서 했어요. 처음 그 작업에 들어갔을 때, 나 자신도 내가 해낼 수 있을지 의심스러웠죠. 그러나 결국 해냈어요. 이전에는 난 단지 가수에 불과했지만, 이번 앨범에선 프로듀서와 엔지니어까지 한 셈이에요. 정말 멋진 경험이었죠.

Q: 정말 놀라운 일이에요. 그렇게 오랜 기간 동안 홈레코딩 스튜디오에서 그 모든 걸 직접하셨다니요. 그런데, 애석하게도 중국의 젊은이들이 당신의 음악을 이해하지 못한다는 이야기를 들었어요. 그게 사실이에요?
A: 일부는 이해하고 일부는 이해하지 못하죠. 일부의 젊은이들은 ‘헤이, 너무 심각해 하지말아요. 그것은 우리 삶의 스타일과는 달라’라고 말하죠. 또다른 젊은이들은 ‘당신의 말은 맞다. 당신은 당신이 원하는 걸 말해라’라고 이야기하죠. 난 별로 상관하지 않아요. 사실 내가 젊었을 때와는 달리 젊은 세대들은 정말 많은 종류의 음악들을 접할 수 있죠. 그 새로운 시장에 날 맞출 생각은 없어요. 난 내가 하고 싶은 이야길 할 뿐이죠.

20020228102458-0405cui-interview02-guitar-1사진설명: 젊은 시절 눈을 가리고 기타를 연주하던 모습
Q: 당신의 새로운 앨범의 제목 ‘The Power of Powerless’가 의미하는 바는 어떤 것입니까?
A: ‘The Power of Powerless’는 앨범의 타이틀이자, 한 노래의 제목이에요. 처음엔 앨범의 마지막 곡인 “The Night of the Era”라는 곡을 앨범의 제목으로 삼으려고 했지만, 전체적인 앨범의 정신을 전체적으로 포괄하지 못한다고 생각해서 바꿨어요. “The Power of Powerless”라는 곡은 요새 젊은이들에 대한 이야기에요. 그들은 자신들이 많은 것을 할 수 있다고 생각하지만, 정작 그들이 영웅일 수 있는 자리는 그들의 여자친구 앞에서뿐이죠. 사회적으론 아무런 것도 하지 못한 채 무기력하죠. 그 노래의 의미는 그런 현실을 노래한 것이에요. 사실 이 앨범은 사운드에 있어서는 새로운 젊은이들의 음악을 보다 많이 담으려고 노력했어요. 하지만 가사에 있어서는 우리 세대의 목소리를 담았어요. 내 삶의 역사를 바꿀 수 없는 이상, 가사를 바꿀 수는 없어요. 바꾸고 싶은 생각도 없구요. 사실 우리 세대와 젊은 세대들 사이엔 많은 차이가 있어요. 내가 젊었을 때 무언가를 노래하면, 일부의 사람들은 저속한 노래라고 했죠. 하나의 노래에 대해 너무 많은 다른 견해들이 있었어요. 모두들 좋다, 나쁘다라는 판단을 내렸죠. 그러나 지금 젊은이들은 이야기하죠. 좋다, 나쁘다가 아니라, 난 단지 이 노래를 좋아해라고 할 따름이죠. 단지 취향이 문제일 뿐이지요. 이건 누가 옳다, 그르다의 문제가 아니라, 단지 다른 종류의 현실일 뿐이죠. 젊은 세대들은 정말 행운을 가진 셈이죠. 우리는 어렸을 때 오직 한 가지의 대중문화만을 가지고 있었던 데 비하면 그들은 아주 다양한 문화를 접할 수 있어요. 우리는 오직 혁명에 대한 것만을 들었죠. 많은 다양한 음악을 들을 수 있게 된 것은 정말 다행인 일이죠. 하지만 아직 충분하지 않다는 것이 내가 말하길 원하는 거에요. 더 많은 자유, 더 많은 새로운 것들이 필요하죠. 나는 그런 현실에 대해 이야기하죠.

Cui Jian – Power of the Powerless

Q: 서구의 일부 사람들은 ‘록 음악의 시대는 지나갔다. 록 음악은 죽어가고 있다’라고 말하는 걸 글에서 읽었어요. 중국 록 음악의 시대를 처음으로 연 당신은 이 문제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나요?
A: 나는 모르겠어요. 심지어 중국에서조차 일부 사람들이 그처럼 말하기 시작했지요. 록 음악은 전세계 모든 곳에서 죽어가고 있다고요. 그러나 일부의 사람들은 중국에서 록은 막 이제 시작되었다고 말하죠. 록 음악의 적(敵)이 죽는다면 록 음악 역시 사라질 것이 분명하지만, 중국에서 록 음악의 적은 살아 있어요. 록 음악의 적, 자유나 젊은이들의 적은 중국에는 여전히 존재해요. 그래서 중국 록 음악가는 해야할 많은 일을 가지고 있다고 그들은 말하죠. 만약 세상이 바뀌고 국가가 변하고 삶이 이전보다 나아진다면, 그래서 더 이상 분노할 필요가 없어진다면 문제는 달라지겠지만요. 사실 중국의 수많은 젊은이들은 대학 시절에 록 음악 팬이었어요. 그러나 그들이 막상 대학을 졸업하고 나오면 그들은 회사에서 일하고 돈버는 일에 급급하게 되죠. 그들은 록 음악이 이미 지나가 버린 것이라고 생각하고, 지나치게 무겁고 자신들에게 너무 심각한 생각들을 하게 만든다고 여겨요. 하지만 그들은 여전히 록 음악에 대해 좋은 감정을 가지고 있기는 해요. 난 록 음악이 죽었다 아니다라는 문제보다는 지금 중국의 다음 세대들을 돕는 문제에 더 관심이 있어요.

Q: 중국의 다음 세대를 돕는 문제라니요?
A: 사실 지금의 시대는 돈에 의해 창조되는 시대이지, 예술이나 영웅에 의해 창조되는 시대는 아니에요. 정말 슬픈 일이죠. 사람들은 점점 더이상 예술을 이해 못하게 되죠. 때때로 젊은이들은 외롭다고 느끼고 그들은 무언가 더 이상의 것을 얻기를 바라죠. 하지만 젊은이들은 더 이상 중국에서 어떤 예술도 발견하기 어렵고, 자신을 상실하고, 살아있음을 느끼기 힘들어져요. 물론 좋은 차, 좋은 텔레비젼을 가지게 되는 건 좋은 일이긴 하지만, 더 이상의 예술은 없어요. 사람들은 더 이상 ‘미친 듯한’ 행위들을 하길 꺼려하죠. 삶의 느낌들을 포기하죠. 이런 사람들의 태도는 자유와 창조적인 예술이 이루어지기에 아주 나쁜 상황이에요. 나는 젊은이들이 이런 문제에 대해 좀더 깊이 생각하기를 원해요. 우리 자신들이 잘못된 장소와 시간 속에 있고, 제대로 된 장소와 시간 속에 있기를 원한다면 우리는 무언가를 해야 해요. 변화를 시도하고, 정직하게 현실을 바라봐야해요.
그러나 때때로 정말 실망스러워요. 심지어 젊은이들 중에 나에게 ‘당신이 누구길래 우리에게 그런 식으로 말하냐’라고 말하는 사람이 있죠. 때론 점점 슬퍼지고 여기를 떠나고 싶어져요. 내가 너무 지나치게 걱정하는 게 맞을지도 몰라요. 하지만 내가 너무 지나치게 걱정한다는 의견에 찬성하지 않아요. 많이 걱정하는 것 자체가 우리 세대입니다. ‘당신 자신이나 걱정하고 우리에 대해 생각하지마라, 오히려 그 걱정이 골치거리다’라고 말하는 젊은이가 있기도 하지만, 나는 여전히 내가 바른 길로 가고 있다고 믿어요. 난 어린 딸이 있고, 그 애가 좀더 나은 문화와 환경 속에서 자라길 바라는 건 당연한 거에요. 너무 지나친 걱정이 아니죠.
우리에게는 해야 할 많은 일과 삶의 많은 문제들을 지니고 있죠. 그걸 젊은이들도 생각하길 바래요. 이제는 혁명 대신에, 온통 사랑에 대한 소프트한 감정만을 표현하는 노래들로 가득하죠. 그리고 나쁜 질의 가라오케 음악을 단순한 흥미나 여흥거리로 즐기는 데에 만족하죠. 하지만 그런 음악들은 여흥거리로는 좋을지 몰라도, 진실한 음악은 아니에요. 진실한 삶의 음악은 영혼으로부터 나오는 겁니다. 훌륭한 뮤지션들은 영혼으로 연주해요. 그리고 그 음악을 들으면서, 우리는 우리의 삶을 다르게 느끼게 되죠. 삶의 새로운 측면들을 발견하게 되는 거 말이에요. 나는 다음 세대들이 온통 사랑노래나 나쁜 질의 가라오케 음악만을 즐기고 연주하기를 바라지 않아요. 그들의 취향과 감정이 병들게 되요. 그것은 예술이 아니라 단순한 재미이고 오락일 뿐이죠.

20020228102458-0405cui-interview03-1진설명:사진 3: 베테랑이 된 추이잰의 최근 모습
Q: 지난해 한국에서 강산에씨와 당신의 조인트 공연이 이루어진 걸로 알고 있습니다. 그 공연은 어땠나요?
A: 아, 강산에씨는 참 멋졌어요. 하지만 그 공연은 록 공연이 아니었죠. 단순한 텔레비젼 쇼였어요. 텔레비젼 쇼는 상업성과 홍보를 위한 것에 불과한 거였어요. 사실 나는 그 이전까지는 단 한번도 텔레비젼쇼에 나가본 적이 없어요. 그런데 모든 것이 다 셋팅되어 있고, 관중들은 얌전히 의자에 앉아있더군요. 기회가 주어진다면 꼭 다시 한국에 가서 제대로 된 공연을 해보고 싶어요. 진짜 록 공연, 의자없이 하는 록 공연 말입니다.

Q: 저 역시 당신의 진짜 록 공연을 한국에서 볼 수 있기를 기대합니다. 인터뷰에 성의껏 응해주셔서 감사합니다. 20020208 | 신현준 [email protected]

관련 글
추이 잰: 베이징의 후레자식들의 맏형 – vol.4/no.5 [20020301]
崔健(Cui Jian), [一無所有(Nothing To My Name)] 리뷰 – vol.4/no.5 [20020301]
崔健(Cui Jian), [解決(Solution)] 리뷰 – vol.4/no.5 [20020301]
崔健(Cui Jian), [紅旗下的蛋(Balls under the Red Flag)] 리뷰 – vol.4/no.5 [20020301]
崔健(Cui Jian), [無能的力量(The Power of the Powerless)] 리뷰 – vol.4/no.5 [20020301]

관련 사이트
추이 잰 공식 사이트
http://www.cuijian.com
추이 잰에 관한 간명한 해설
http://www.smipp.com/cuijian.htm
중국 록의 역사에 대한 간명한 해설
http://www.sat.dundee.ac.uk/~arb/music/chinario.htm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