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10601121451-talvinsingh-haTalvin Singh – Ha – Island, 2001

 

 

더 많은 인도 음악, 더 많은 일렉트로니카

탤빈 씽의 음악은 인도 색채의 음악 요소(타악기 타블라, ‘볼리우드’ 풍의 현악, 시타르 등을 이용한 방그라)와 서구적 음악 요소(절룩거리는 드럼&베이스의 리듬과 앰비언트적인 신시사이저, 재즈/클래식적인 복잡한 곡 구성) 간의 완벽한 퓨전이다. 탤빈 씽이 인정받는 것은 두 가지 요소가 단순 병렬되는 것이 아니라 상호 침투하면서 독특한 새로운 음악을 만들어내기 때문일 것이다. 다른 것은 차치하더라도 탤빈 씽의 음악이 단지 인도 음악 요소로 인해 ‘이국적 취미’를 자극하기 때문에 칭찬받아야 한다는 건 아니다. 이미 일렉트로니카를 비롯한 대중 음악에서 비서양적 요소를 도입하는 시도는 셀 수 없이 많았고 성공적인 퓨전 또한 제법 되었기 때문에 ‘시도’ 자체만으로 인정받을 수 있는 때는 이미 지났기 때문이다.

3년 전 데뷔 앨범 [OK]와 마찬가지로 두 번째 앨범도 [Ha]라는 간결한 제목이 붙어있다. 기본적으로는 전작과 비슷한 느낌을 주지만 좀더 ‘댄서블’해졌다는 점, 인도 음악 색채가 보다 강화되었다는 점이 반갑다. 반면 “OK”처럼 귀에 쏙 들어오는 트랙이나 “Vikram The Vampire”처럼 귀가 확 열리는 트랙은 없다는 점은 아쉽다.

첫 곡 “One”은 데뷔 앨범의 첫 곡 “Traveller”처럼 10분이 넘는 대곡이다. 인도 현악기의 인트로와 신시사이저의 ‘야릇한’ 사운드가 앰비언트 분위기를 자극하다가, 주문을 외는 듯한 에스닉한 보컬과 긴박한 타블라가 긴장감을 자아내면서 비로소 탤빈 씽의 음악이 된다. “Traveller”에서 들을 수 있던 클래식 취향의 오케스트레이션이 들리지 않는다는 점은 개인적으로 만족스럽다. 두 번째 곡부터 본격적인 댄스 그루브가 펼쳐진다. “Mustard Fields”는 타블라가 꿈틀대며 드럼&베이스 리듬과 본격적으로 어우러지는 주술적이고 몽환적인 곡이다. “Beat Goes On”은 이례적으로 미국 흑인음악적인 그루브와 팝적인 멜로디 라인을 들을 수 있다. 댄스의 열기는 “Uphold”, “Dubla” 같은 전격적인 드럼&베이스 트랙들로 이어진다. 상대적으로 템포가 느려지는 “Abalonia”, “Silver Flowers”를 비롯한 몇 트랙들은 인도풍의 왱왱거리는 현악기, 반복적인 타블라, 중얼거리는 인도풍의 보컬 등이 드럼&베이스를 환각적으로 유도하고, 앰비언트를 동양적 고요와 명상적 분위기로 이끈다.

탤빈 씽처럼 문화적으로 큰 의미를 부여받을 수 있는 뮤지션의 경우, 대중적인 인기와는 상관없이 상대적으로 높이 평가(혹은 다소 과대평가?)받게 되는 경향이 있다. 다시 말해 포스트 콜로니얼리즘(post-colonialism) 시대에 문화적 하이브리디티(hybridity)를 새로운 세기의 문화적 경향으로 주장하고 있으면서 구체적인 ‘사례’를 찾아서 이론에 설득력을 더하고자 하는 학자/평론가들에게 편애를 받을 만한 존재라는 것이다(우연인지 아닌지 주요한 포스트 콜로니얼리즘/하이브리디티의 이론가 중에는 인도계가 많다). 그러나 이와 같은 점을 감안하더라도, 브릿 아시안(Brit-Asian) 탤빈 씽이 차지하고 있는 독보적인 음악적 지위는 인정하지 않을 수 없다. 영리한 작명가들에 의해 ‘타블라트로닉스(tablatronics)’ 혹은 ‘드럼&베이스&타블라(drum’n’bass’n’tabla)’라고 명명되기도 하는 탤빈 씽의 음악은 이전에 누구도 하지 않았던 시도라는 점만을 인정하기만 한다면. 탤빈 씽이 대중음악의 새로운 의제를 설정하는 것인지 여부는 관점에 따라 다를 수도 있고 결국은 사후적으로 증명될 수 있을 뿐이지만 말이다. 그리하여 탤빈 씽 자신뿐만 아니라 ‘탤빈 씽 이후의 탤빈 씽’, ‘포스트 탤빈 씽’에 내심 기대를 걸면서. 20010531 | 이정엽 [email protected]

8/10

수록곡
1. One
2. Mustard Fields
3. The Beat Goes On
4. Uphold
5. Sway of the Versus
6. Dubla
7. It’s Not Over
8. Abolonia
9. See Breeze
10. Bobby Style (영국판 보너스 트랙)
11. Silver Flowers

관련 글
Various Artists [Talvin Singh Presents… Anokha: Soundz Of Asian Underground] 리뷰 – vol.3/no.11 [20010601]
Talvin Singh. [O.K.] 리뷰 – vol.3/no.11 [20010601]
아시아를 벗어난 ‘아시안 비트’ (1) – vol.3/no.11 [20010601]

관련 사이트
클럽 Anokha 홈페이지
http://www.anokha.co.uk
Talvin Singh의 [CMJ]지와의 인터뷰
http://www.cmj.com/features/singh.html
인도 음악 사이트: 탈라, 라가 등 인도 전통 음악 스타일, 타블라 등 인도 전통 악기 샘플 파일
http://usoc.snu.ac.kr/india/india.ht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