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30215013628-06-ihaJames Iha – Let It Come Down – Vergin, 1998

 

 

소박한 취미생활

스매싱 펌킨스(Smashing Pumpkins)는 사실상 빌리 코건(Billy Corgan)의 밴드였다. 밴드 내에서 그가 얼마나 독재적인 위치를 점유하고 있었는지는 굳이 말하지 않아도 될 것이다. 멤버들을 자신의 ‘백밴드’처럼 만들어버리는 빌리 코건의 밴드 운영 스타일(?) 덕분에 다른 멤버들은 그 존재감도 희박하게 느껴지기도 했지만, 그렇다고 다아시(D’arcy)나 지미 챔벌린(Jimmy Chamberlain), 제임스 이하(James Iha)가 수준 이하의 실력을 가지고 있던 것은 아니었다. 제임스 이하의 솔로 음반 [Let It Come Down]은 그런 의미에서 (음반에 대한 평가는 차치하더라도) 싱어송라이터로서의 그의 존재를 각인시키는 음반이다.

“Blew Away”에서 단적으로 보여졌던 제임스 이하의 감수성은 종종 부드럽고 섬세한 멜로디 라인으로 드러났다. “I Am One”, “Mayonaise”와 같은 곡에서 부분적으로 감지할 수 있었던 이런 감수성은 [Let It Come Down]에서는 거친 질감의 사운드가 배제된 뜻밖의 어쿠스틱 사운드로 등장한다. 스매싱 펌킨스의 사운드, 즉 하드 록이나 사이키델릭에 대부분 기대고 있는 사운드가 아닌, 어덜트 컨템포러리 혹은 컨트리라고 부를 수 있는 음악들이 수록된 이 음반에 대해 자신은 ‘스매싱 펌킨스에 대한 반작용’이라는 말을 하기도 했다. 이로 인해 짐작할 수 있겠지만, 수록곡들은 이펙트의 사용을 배제하고 곳곳에 현악기들을 동원한 덕분에 매우 매끄러운 질감을 가지고 있다(때로는 미끌거린다 싶을 정도다). 첫 곡 “Be Strong Now”, 한 때 연인이었던 다아시의 배킹 보컬을 들을 수 있는 “One And Two”등의 곡 정도가 산뜻한 느낌을 주는 반면, 사랑과 일상에 대해 노래하는 대부분의 수록곡들은 여러번 듣다보면 서로 구분이 가지 않을만큼 지루하고 진부하게 느껴진다.

스매싱 펌킨스의 대표곡들 중에 그의 곡이, 그리 많지 않은 작곡에도 불구하고, 몇 곡이나 포함되어 있다는 사실에서 확인할 수 있듯이 제임스 이하의 멜로디 감각이 빼어난 것은 사실이다. 하지만 그것은 분명히 스매싱 펌킨스와 제임스 이하가 공존하고 있을 때의 시너지 효과였다. 그의 멜로디 감각은 이질적인 사운드가 충돌하는 음반의 관계 안에서 비로소 빛을 발했을 뿐이었다는 얘기다(이를테면 ‘어, 이건 좀 색다른데?’라는 느낌). 스매싱 펌킨스 바깥의 제임스 이하는 보통의 싱어송라이터였다.

따라서 [Let It Come Down]은 제임스 이하의 취미 생활 쯤으로 여겨지는 음반이다. 물론 이왕이면 몇번씩 꺼내 들을 수 있는 정도의 취미 활동이었으면 좋았을텐데라는 생각도 들지만 뭐, 애초부터 이 기타리스트에게 큰 기대가 없었다면 이런 불평은 무색할 것 같다. 취향에 따라 이 음반을 수면용으로 사용할 사람도 있을 것이고(경험적으로 말하자면, 효과는 제법 훌륭하다). 덧붙여 2002년 밴드가 해체된 후 제임스가 멜리사(Melissa Auf der Maur)와 함께 밴드 버진스(The Vergins)를 결성했지만, 아직까지 별다른 소식이 없다는 사실은 그야말로 부가정보일 것 같다. 전체적으로 지나치다싶을 만큼 무난하고 평이한 어쿠스틱 음반이다. 20020220 | 차우진 lazicat@empal.com

4/10

수록곡
1. Be Strong Now
2. Sound Of Love
3. Beauty
4. See The Sun
5. Country Girl
6. Jealousy
7. Lover, Lover
8. Silver String
9. Winter
10. One And Two
11. No One’s Gonna Hurt You

관련 글
Smashing Pumpkins [Gish] 리뷰 – vol.5/no.4 [20030216]
Smashing Pumpkins [Siamese Dream] 리뷰 – vol.5/no.4 [20030216]
Smashing Pumpkins [Pisces Iscariot] 리뷰 – vol.5/no.4 [20030216]
Smashing Pumpkins [Mellon Collie And The Infinite Sadness] 리뷰 – vol.5/no.4 [20030216]
Smashing Pumpkins [The Aeroplane Flies High] 리뷰 – vol.5/no.4 [20030216]
James Iha [Let It Come Down] 리뷰 – vol.5/no.4 [20030216]
Smashing Pumpkins [Adore] 리뷰 – vol.5/no.4 [20030216]
Smashing Pumpkins [Machina/ The Machines Of God] 리뷰 2 – vol.5/no.4 [20030216]
Smashing Pumpkins [Machina/ The Machines Of God] 리뷰 1 – vol.2/no.6 [20000316]
Smashing Pumpkins [Machina II: The Friends And Enemies Of Modern Music] 리뷰 – vol.5/no.4 [20030216]
Smashing Pumpkins [Greatest Hits] 리뷰 – vol.5/no.4 [20030216]
Smashing Pumpkins [Earphoria] 리뷰 – vol.5/no.4 [20030216]
Zwan [Mary, Star Of The Sea] 리뷰 – vol.5/no.4 [20030216]

관련 영상

“Be Strong Now”

관련 사이트
제임스 이하가 빌리 코건보다 쿨한 101가지 이유(영어)
http://www.geocities.com/uncleen_libertine/james/101.htm
제임스 이하 팬 사이트(한국어)
http://myhome.hanafos.com/~balsiryo/index.htm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