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20902101201-0417miltonMilton Nascimento – Minas – EMI. 1975

 

 

명인이 그려낸 뿌리에의 향수

밀뚠 나씨멘뚜(Milton Nascimento)는 브라질에서 그 위치를 필적할 만한 아티스트가 드문 특급 예인중 한 사람이다. 1960년대 중반에 MPB에서 가장 커다란 족적을 남겼다는 여성 아티스트 엘리스 헤지나에게 곡을 제공하면서 직업적 음악인으로 데뷔한 이래 브라질 내에서는 물론이고 라틴권을 넘어서 전 세계적인 주목을 끌었던 아티스트이고, 지금도 여전히 전세계적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소위 MPB를 영도했던 아티스트 중 가장 커다란 영향력을 행사했던 ‘네 명의 명인’이라면 시꾸 부아르끼, 까에따누 벨로주, 질베르뚜 질 그리고 이 밀뚠 나씨멘뚜다. 그 중에서도 밀뚠 나씨멘뚜는 이들 가운데 아마존의 원시에 촉수가 가장 가까이 닿아있는 아티스트가 아닐까 싶다. 1975년작인 이 음반은 그의 고향인 미나스(Minas)를 주제로 만들어 낸 음반이다. 이 음반의 주인공은 그는 이미 청년의 나이가 되었지만 그의 작품 속에는 자신의 뿌리를 그리워하는 이른바 ‘싸우다지(saudade)’로 가득 차 있다.

앨범의 크레딧을 보자면 정말 놀라지 않을 수 없다. 이 앨범에서 원래 그와 같이 작업을 하던 두 명의 든든한 연주자인 바그네르 치조와 토니뇨 호르따는 물론이고 전설적인 중창단 MPB4, 보싸 노바의 주요아티스트중 한 명인 조이스, 그리고 무엇보다도 그와 어깨를 나란히 하는 아티스트중 하나인 까에따누 벨로주가 이 앨범에 참여한 아티스트들의 면면이다.

원시적인 감성으로 채색된 스캣송인 “Minas”를 지나면 그 자신 아티스트인 호나우두 바스뚜스가 작사한 “Fe Cega, Faca Amolada”가 흐른다. “Saudade dos Aviles da Panair(Conversando No Bar)”는 환상적인 코러스와 청량한 플루트 멜로디가 아름다운 곡이며 실험적인 오케스트라와 그의 현란하고 원시적인 스캣이 어우러지는 최고의 명곡 “Gran Circo”에서는 제목처럼 현란하고 화려하며 애수가 젖어있는 서커스를 보는 듯하다. 이를 진정 브라질적인 프로그레시브 록이라고 해도 크게 틀린 말이 아닐 듯하다. MPB4, 조이스, 나나 까이미등이 코러스로 참여한 “Trastevere”는 음울하면서도 스케일이 큰 코러스가 전위적인 오케스트라와 함께 몰아치는 장중함이 넘치는 곡이다. 긴장감 넘치는 리듬으로 일관하는 재즈록 “Idoltrada”는 드라마틱한 오케스트라가 그려내는 극적인 전개가 환상적이며 이 역시 빠울라와 베베토의 테마가 삽입되어 있다. 그리고 까에따누 벨로주와의 첫 공동작업인 “Paula e Bebeto”에서 둘이 만들어낸 비범한 곡조는 불꽃튀는 듯한 시너지 효과일 것이다. 아름다운 멜로디와 독특한 느낌을 선사하는 명곡이다. CD의 보너스 트랙으로 수록되어 있는 “Norwegian Wood”는 바로 비틀즈의 그 곡이다. 그러나 내가 접해본 가장 독특한 색채로서 커버되어 있다. 환골탈태라는 표현이 어울리는 커버곡이 아닐까 싶다.

밀뚠 나씨멘뚜의 음악은 브라질 내에서도 가장 개성적인 형태의 음악 중 하나다. 재즈, 록, 클래식, 아방가르드…이 모든 것이 섞여있지만 원만한 형태로 섞여있기에 듣는 이로 하여금 늘 새롭고, 자주 접하기 힘든 경험을 선사하는 것이다. 무엇보다도 그의 근간을 이루는 것은 아마존의 ‘원시성’이다. 이 앨범은 그의 최고 명반은 아닐지 모른다. 그러나 브라질의 그 누구보다도 아마존의 원시성에 촉수를 가장 가까이 뻗치고 있는 그가 들려주는 가장 브라질적인 음악은 그의 자아가 가득 담긴 이 앨범에 담뿍 담겨있다. 200200828 | 박주혁 villastrangiato@hanmail.net

8/10

1. 엘리스 헤지나, 그녀의 힘은 참으로 대단하다. 지금 이야기하는 밀뚠 나씨멘뚜는 물론이고 이반 린스, 주앙 보스꾸같은 MPB계의 대가들이 그녀에게 곡을 제공하면서 직업적 음악인으로 데뷔했다.
2. 이 음반의 CD는 일본에서만 재발매되었다. 확실히 음악 듣기에 매우 편리한 나라라는 생각이 든다.

수록곡
1. Minas
2. Fe Cega Faca Amolada
3. Beijo Partido
4. Saudade Dos Avioes Da Pan
5. Gran Circo
6. Ponta De Areia
7. Trastevere
8. Idolatrada
9. Leila
10. Paul E Bebeto
11. Simples
12. Norwegian Wood/Bonus
13. Caso Voce Queira Saber

관련 글
브라질 월드컵 우승을 빙자한 브라질 음악 스페셜(2): 삼바, 보싸 노바, MPB의 명인들 – vol.4/no.17 [20020901]
Martinho da Vila [Meu Samba Feliz] 리뷰 – vol.4/no.17 [20020901]
Antonio Carlos Jobim [Brasileiro] 리뷰 – vol.4/no.17 [20020901]
Edu Lobu & Tom Jobim [Edu & Tom] 리뷰 – vol.4/no.17 [20020901]
Edu Lobo [Cantiga de Longe] 리뷰 – vol.4/no.17 [20020901]
Joao Gilberto [Joao Gilberto] 리뷰 – vol.4/no.17 [20020901]
Sergio Mendes Trio [Brazil ’65] 리뷰 – vol.4/no.17 [20020901]
Flora Purim & Airto Moreira [The Magicians] 리뷰 – vol.4/no.17 [20020901]
Chico Buarque [Construcao] 리뷰 – vol.4/no.17 [20020901]
Ivan Lins [Modo Livre] 리뷰 – vol.4/no.17 [20020901]
Elis Regina [Elis 1972] 리뷰 – vol.4/no.17 [20020901]
Tom Ze [Estudando O Samba] 리뷰 – vol.4/no.17 [20020901]

관련 사이트
밀뚠 나씨멘뚜 공식 홈페이지
http://www.cantinho.com/MiltonNascimento/indice.htm
밀뚠 나씨멘뚜 비공식 홈페이지
http://www.cantinho.com/MiltonNascimento/indice.ht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