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30813092703-0515choyongpil7th85조용필 – 눈물로 보이는 그대/들꽃 – 지구(JLS 1201933), 19850410

 

 

슈퍼스타, 묻혀 있던 시간과의 조우

잠깐 이런 상상을 해 보자. 젊음을 얘기할 만큼 성숙한 나이도 아니지만 아주 어른이 되기에는 가슴속에 갈등을 그대로 묻어둔 한 남자가 있다 구체적으로 직업까지 한번 머릿속에 그려보면 그는 조금씩 바다와 친해지고 있는 어부다. 그물을 던져서 고기를 낚는 것이 생업이라고 생각하지만 그는 삶에서 조금씩 작은 변화를 원하고 있다. 그럴 때는 남들이 아는 자신과 전혀 다른 모습이 되곤 한다.

이런 상상은 순전히 개인적인 것이 아니냐, 지금도 여전히 애창되고 있는 “여행을 떠나요”와 “어제, 오늘 그리고”가 들어가 있는, 설명하기에는 왠지 구차한 이 스테디셀러를 앞에 놓고 무슨 쓸데없는 상상이냐고 질책하는 사람들도 있을 것 같다. 굳이 앞에다 이런 3류 소설 같은 전제를 붙인 이유는 7집 앨범이 가지고 있는, 또 말하고자 하는 메시지의 빛깔을 나름대로 쉽게 풀어 보려고 했기 때문이다.

조용필의 정규 7집 [눈물로 보이는 그대/들꽃]은 음악적 측면이나 음악외적인 측면에서 전환점을 이루는 앨범이라고 할 수 있다. 물론 “눈물로 보이는 그대”, “들꽃” 같은 곡들에서는 ‘장르 복합이라는 예전의 ‘조용필 앨범’의 구성의 원칙이 보이지 않는 것은 아니다. 그렇지만 이 앨범에서는 이런 원칙이 적어도 노골적이지는 않다. 두 곡을 제외한다면 다른 곡들은 일관된 스타일을 보여주기 때문이다. 이 점이 첫 번째로 느끼는 변화의 기운이라고 할 수 있다.

그 다음 감지할 수 있는 것은 사운드의 변화다. 조용필은 1집에서 6집까지 위대한 탄생이라는 자신의 백 밴드를 통해 음악적 실험을 거듭해 왔다. 밴드 초기에는 노래의 반주를 맡는 아주 단순한 밴드의 성격을 가지고 있었지만, 4집(“못 찾겠다 꾀꼬리”, “자존심” 등 수록) 이후 위대한 탄생은 노래 한 곡마다 새로운 소리를 표현하는 역할을 하기 시작했다. 그리고 이 7집 앨범은 전면적인 멤버 교체와 함께 조용필이 지속적으로 시도했었던 ‘사운드의 실험’ 혹은 ‘새로운 사운드와의 만남’이라는 표현에 부합하는 작품이다. 특히 “어제, 오늘, 그리고”, “내가 아주 어렸을 적에”, “미지의 세계”와 같은 곡들은 록 음악의 성향을 강하게 보여주면서 키보드와 베이스에 포인트를 맞춰 강렬하면서도 듣기 편한 사운드를 만들어 내고 있다. 이전 앨범과는 확연히 달라진 면모를 느낄 수 있는 트랙들이라고 할 수 있다.

이런 사운드의 두드러진 변화 이외에 또 주목해야 할 부분은 가사에서 찾을 수 있다. 자작곡을 스스로 연주하는, 이른바 싱어송라이터의 경우에는 가사에 개인적인 메시지가 드러나는 것이 당연한 일이겠지만, 다른 사람으로부터 곡을 받거나 가사를 받는 경우에도 그 메시지가 마치 자신의 입장을 대변하고 있는 것처럼 느껴질 때가 있다. 조용필의 이 앨범의 경우가 바로 그렇다. 뒤에 발표되는 8집에서 “킬리만자로의 표범” 등의 명가사를 썼던 양인자부터(“눈물로 보는 그대”), 앨범 전체의 메시지를 총괄하는 하지영(“어제 오늘 그리고”, “미지의 세계”, “내가 아주 어렸을 적에”), 마지막으로 두말하면 입 아플 유재하(“사랑하기 때문에”)에 이르기까지 작사가들의 면면은 화려하다. 이 곡들은 모두 가수 자신의 이야기를 많이 반영한 듯한 인상을 남기는 가사들로 채워져 있다. 예전의 천편일률적인 사랑 노래와는 너무도 확연한 차이를 보여주는 대목이다.

결국 이러한 변화와 차이들을 통해서 조용필이 하고 싶은 이야기는 무엇이었을까? 엄청난 대중적 성공 뒤에 묻어 두었던 과거의 시간, 미처 꺼내서 성찰해 볼 틈이 없었던 젊음의 시간을 그는 이 앨범을 통해 은연중에 발산하고 있는 것은 아닐까? 멤버들은 늘 변하지만 언제나 조용필의 분신 같은 위대한 탄생과 함께 말이다. 20030827 | 차유정 damia@freechal.com

9/10

수록곡
Side A
1. 눈물로 보이는 그대
2. 어제, 오늘 그리고
3. 프리마돈나
4. 나의 노래
5. 내가 어렸을 적엔
6. 그대여
Side B
1. 들꽃
2. 사랑하기 때문에
3. 미지의 세계
4. 아시아의 불꽃
5. 여행을 떠나요
6. 진짜사나이 (건전가요)

관련 글
조용필의 로큰롤 오디세이: ~1984 – vol.5/no.15 [20030801]
대중가수의 표면, 로커(rocker)의 이면: 조용필과의 인터뷰 – vol.5/no.15 [20030801]
프리 음악의 대가, ‘보컬 그룹의 추억’: 김대환과의 인터뷰 – vol.5/no.15 [20030801]
발군의 베이시스트, 감각적 프로듀서: 송홍섭과의 인터뷰 – vol.5/no.8 [20030416]
‘자존심’ 드러머, 드러머의 자존심: 이건태와의 인터뷰 – vol.5/no.15 [20030801]
한 슈퍼스타의 35년의 경력에 대한 우중기념식: 조용필 ‘The History’ 공연 리뷰 – vol.5/no.17 [20030901]
조용필 [스테레오 힛트 앨범 제 1집] 리뷰 – vol.5/no.15 [20030801]
김대환과 김 트리오 [드럼! 드럼! 드럼! 앰프 키타 고고! 고고! 고고!] 리뷰 – vol.5/no.15 [20030801]
조용필/영 사운드 [너무 짧아요/긴 머리 소녀] 리뷰 – vol.5/no.15 [20030801]
조용필 [님이여/어디로 갔나요] 리뷰 – vol.5/no.15 [20030801]
조용필 [잊을 수 없어/그 사람은 어디에] 리뷰 – vol.5/no.15 [20030801]
조용필 [포크가요 베스트 10(a.k.a. 조용필 데뷰집)] 리뷰 – vol.5/no.15 [20030801]
조용필 1집 [창 밖의 여자/단발머리] 리뷰 – vol.5/no.15 [20030801]
조용필 2집 [축복(촛불)/외로워 마세요] 리뷰 – vol.5/no.15 [20030801]
조용필 3집 [미워 미워 미워/여와 남] 리뷰 – vol.5/no.15 [20030801]
조용필 4집 [못 찾겠다 꾀꼬리/비련] 리뷰 – vol.5/no.15 [20030801]
조용필 5집 [산유화/여자의 정/한강] 리뷰 – vol.5/no.15 [20030801]
조용필 6집 [바람과 갈대/그대 눈물이 마를 때] 리뷰 – vol.5/no.15 [20030801]
조용필 18집 [Over The Rainbow] 리뷰 – vol.5/no.17 [20030901]

관련 사이트
조용필 연합 팬클럽 ‘PIL 21’
http://pil21.com
조용필 팬클럽 ‘위대한 탄생’
http://choyongpil.net
조용필 팬클럽 ‘미지의 세계’
http://www.choyongpil.co.kr